요즘은 정말 삼각김밥 종류가 많아졌지요.

각 편의점마다 종류도 다 다르고...

 

저는 편의점 중 gs를 가장 좋아하는 편입니다.

LG 기업이 좋은 일도 많이 하고, 제 취향 주전부리도

가장 많은 곳이라서...

 

그래서 다른 편의점도 가지만, 어디 외출하고 올 때는

웬만하면  지하철 역 근처에 새로 생긴지 얼마 안된 gs에

자주 들리는 편이지요.

 

이번에도 간만에 gs에 들러서, 이것저것 둘러보다가

제가 좋아할 것 같은 삼각김밥이 있어 골라봤습니다.

 

바로 명란마요 주먹밥이지요.

 

 

 

 

제가 최근에 명란젓을 좋아하기 시작했던 터라,

정말 기대하면서 비닐을 뜯었습니다.

 

 

 

 

기대를 한 몸에 안고 한입 물었는데...

 

잉? 내가 생각했던 맛이 아니네...?

 

이름은 명란마요인데, 왜 명란맛만 나지...ㅠ.ㅠ

 

먹고 살짝 실망했네요. 전자렌지에 안 데우고 그냥 먹어서

그런가 싶기도 하고... 원래 삼각김밥은 그냥 먹는 스타일이라...

 

나중에 한번 다시 구입을 해서, 전자렌지에 데워서

먹어봐야 확실히 맛을 알겠네요.

 

요거는 보류... 다음을 다시 기약해봅니다.

 

 

 

 

Posted by 맨파워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