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좋은 아침입니다~ ㅎㅎ

이제 이곳도 봄은 오려는지...따땃하니~ 낮잠 자기 좋은 시절이.....오옷!!!

빨리 봄이 오고 여름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몸키우고 있거든요 히힛!


벌써 13년 정도 된것 같군요!!

제가 고등학교 1학년때 였었을 것입니다.

당시 힙합음악 붐이 일면서....저도 아는 형의 꼬임에 넘어가 춤추는 것에 심취했던 적이

있었더랬죠.

그때 당시 용어 생각나네요, 윈드밀에..풍차에.. 소울 힙합에...오홋!!!

순간 옛생각에 잠시 잠기네욧!!


그리고 혜성 처럼 등장한 바로 이남자!!








당시 가위춤과 나나나 등등....열정까지....엄청난 히트를 치면서

전국민적인 대중의 사랑을 받았던 유승준에게 완전히 매료되었답니다.

매일같이 그의 방방 뛰는 춤을 따라하며~ 그때 유승준 뮤비와 개인비디오를 출시했는데,

없는돈 모아서 사기까지 했더랬죠.






< 좋아! 한번 눌러주시면 제가 정말 좋아라~ 합니다요~ 굽신굽신 >


머리모양도 똑같이 흉내내서...그러고 다녔는데!!

(기억들 나시는지요? 옆이랑 뒤랑은 싹~ 깎고 바짝 세우는 전형적 양X 스타일)

제 고등학교 3년은 유승준과 함께라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그의 춤을 따라하고

그의 가치관을 따라할 정도였답니다. (당시에는 아름다운 청년이었으므로..)

게다가 유승준 얼굴 한번 보러 콘서트와 심사위원으로 나오는 오디션에도 출전을 할정도니

저의 가장 닮고 싶은 우상이었죠.



그리고 저는 21살이 되면서 군대를 가게됩니다. 크헉!!


그리고....군대에서 2가지의 큰 충격적인 소식을 하나 듣게 되었죠.

하나는 비디오 사건!! (모양의...) 그리고 나를 더욱 충격으로 몰고 갔던 것은

저의 우상이었던 유승준이 군대기피 도망!! 크헉!! ㅜㅜ (나의 우상이었던 그에게 엄청난 배신감을...

왜 하필 내가 군대 있을때에 그런겨!!) 배신감이 엄청나게 들더군요.....


결국은 우상에서 가장 실망한....(그때는 어렸고 군대에서 있을시기라 더욱 그랬죠.)


나중에 제대하고...간간히 뉴스로나마 나의 옛 히어로를 접할수 있었죠.

직장생활을 하다....갑작스레 중국으로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번 중국을 먹어보자!!( 너무 큰꿈인가요 ㅎㅎㅎㅎ)


직장생활을 하면서 중국어 공부를 하는것중 가장 많이 이용했던 것이

중국 TV였습니다. 한국과 조금 다른점은....거의 대부분의 드라마를 컴퓨터로

시청 가능하다는 것입니다. 실시간으로도...(한국도 예전엔 그랬지만 저작권이 심해져서...)

그런데 오잉!!!!!!!!!!!!!!!! 어디서 많이 본 얼굴이 보이는 것이었습니다.












< 모델과 뮤비도 찍고 >




< 방송에서 태권도 시범 >


바로 내 옛 우상 스.티.브.유 가 이곳에서 활동을 하고 있었던 것이었답니다.

참...인생사 어떻게 한순간에 이렇게 망가질수가....

그렇다고 중국에서 탑스타도 아니고 간간히....방송에나 얼굴 비추는...

안타깝더군요.







< 대병소장 출연진들...성룡의 기획사에 들어갔으니..>


중국말도 꽤 잘하는 것이..노력은 많이 한것 같은데.

그래도 계속 자신은 한국사람, 한국스타다 라고 이야기 하는것을 보면

한국이 많이 그리운가 봅니다.

저도 이제 30이고 하다보니..옛날에 느꼈던 실망감보다는 안타까운 마음이

들더군요...나의 옛 히어로에게...


여하튼 한국에서는 이제 안된다고 하더라고...중국에서나마 성공하길 바랍니다...




추천과 댓글은 3대를 흥하게 한답니다~

Posted by 맨파워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